‘V앱’ 조권 “현아와 협업하고 파…’미친’ 콘셉트 원해”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조권 / 네이버 브이 라이브 방송 화면 캡처

조권 / 네이버 브이 라이브 방송 화면 캡처

조권이 같은 소속사인 현아와 협업을 하고 싶다고 밝혔다.

솔로 가수로 컴백한 조권은 10일 오후 네이버 브이 라이브를 통해 팬들을 만났다.

큐브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하고 음악 활동을 시작한 그는 “같은 소속사인 비투비와 협업을 해보고 싶지 않냐”는 팬들의 물음에 “하면 정말 좋겠다”고 답했다.

특히 조권은 “현아와도 협업을 하고 싶다”며 “제가 현아가 하던 역할을 할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문제적 아이들’같은 미친 콘셉트를 하고 싶다”며 현아와 하고 싶은 콘셉트에 대해서 밝혔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