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워도 사랑해’ 표예진, 이동하에게 반지 돌려줬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미워도 사랑해' / 사진=방송 캡처

‘미워도 사랑해’ / 사진=방송 캡처

KBS1 ‘미워도 사랑해’ 표예진이 이동하와의 관계를 끊었다.

10일 방송된 ‘미워도 사랑해’ 42회에서 길은조(표예진)는 변부식(이동하)이 선물했던 반지를 돌려줬다.

길은조는 변부식을 만났다. 변부식이 어떤 말을 하려고 하자 “내가 먼저 얘기하겠다”며 말을 끊었따.

이어 길은조는 “그만하자는 부식씨 말, 받아드리겠다”며 “이게 내 답이다”라고 덧붙였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