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남자의 비밀’ 강세정, 박정아에 “끔찍하게 잘 어울리는 커플” 조롱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내 남자의 비밀' / 사진=방송 캡처

‘내 남자의 비밀’ / 사진=방송 캡처

KBS2 ‘내 남자의 비밀’ 강세정이 박정아를 협박했다.

10일 방송된 ‘내 남자의 비밀’ 76회에서 기서라(강세정)는 진해림(박정아)을 만났다. 진해림은 치를 떨며 “난 당신 때문에 아이를 잃었다. 여기 왜 있냐”라며 화냈다. 강세정은 그의 뺨을 때렸다.

기서라는 “어디서 함부로 아기를 입에 올리냐. 당신 그럴 자격 있냐. 아기 가진 적 없잖아. 배에 아기가 있는 여자가 날 밟겠다고 계단에 몸은 던지냐”라며 일침했다.

이어 기서라는 “아내는 자작극을 벌이고 남편은 자작극이 들킬까봐 CCTV를 빼돌린다. 두 사람 끔찍하게 잘 어울린다”며 조롱했다.

또 기서라는 “당신 유산 자작극에 당신 아버지가 연류된 것 같던데, 정식으로 수사 의뢰 해볼까?”라며 강하게 말했다.

기서라는 강인욱(김다현)의 도움으로 강인그룹에 입사하게 됐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