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2회 골든디스크’ 블랙핑크·헤이즈, 음원 부분 본상 ‘첫 수상’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제32회 골든디스크 시상식' 에서 디지털 음원 부문 본상을 수상한 블랙핑크(위)와 헤이즈/'제32회 골든디스크 시상식' 방송 화면 캡처

‘제32회 골든디스크 시상식’ 에서 디지털 음원 부문 본상을 수상한 블랙핑크(위)와 헤이즈/’제32회 골든디스크 시상식’ 방송 화면 캡처

걸그룹 블랙핑크와 솔로 가수 헤이즈가 ‘제32회 골든디스크 시상식'(이하 골든디스크)에서 디지털 음원 부분 본상을 수상했다.

블랙핑크와 헤이즈는 10일 오후 개최된 ‘골든디스크’에서 첫 번째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디지털 음원 부분 본상을 수상한 블랙핑크는 “작년 골든디스크에서 신인상을 받았다. 올해는 본상이라는 큰 상을 받아 행복하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어 함께 본상을 수상한 헤이즈는 “올해 들어 깨달은 게 하나 있다. 저는 항상 스스로 만든 음악으로 사람들을 위로한다고 생각했다”며 “그게 음악을 하는 이유라 생각했다. 그런데 그게 아니었다”고 남다른 소감을 말했다. 이어 “보내 주신 위로에 보답하는 음악을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