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민, “워너원 대휘·우진, 서로 다른 방법으로 MXM 응원”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mxm,임영민,쇼케이스

그룹 MXM의 임영민이 10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앨범 ‘MATCH UP(매치 업)’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멋진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대휘와 우진이 모두 저희 활동에 힘을 많이 실어줬어요.”

그룹 MXM의 임영민이 10일 오후 서울 광장구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앨범 ‘MATCH UP(매치 업)’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이같이 말했다. 현재 그룹 워너원으로 활동 중인 이대휘와 박우진은 같은 소속사 동료다.

임영민은 “데뷔했을 때는 대휘, 우진과 잘 연락이 닿지 않아서 얘기를 많이 못했던 것이 아쉬웠는데 최근에는 연락이 잘 닿고 있는 편”이라고 밝혔다.

임영민은 “우진이는 저희에게 정말 동생처럼 연락이 온다 . ‘형 잘 하나?”열심히 했음 좋겠다”고 응원했고, 대휘는 음악에 대해서 말을 많이 했다.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인 ‘다이아몬드걸’이 신난다고, 같이 하면 좋을 것 같다고 했다”고 덧붙였다.

‘매치 업’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는 이날 오후 6시에 공개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