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대형 그룹 원포유, 크라우드 펀딩 초과 잘성…’컴백 기대’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그룹 14U(원포유) / 사진제공=백곰엔터테인먼트

그룹 14U(원포유) / 사진제공=백곰엔터테인먼트

14인조 초대형 보이그룹 원포유가 팬들의 뜨거운 지지 속에 크라우드 펀딩 960% 초과 달성을 기록했다.

10일 원포유의 소속사 백곰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글로벌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 메이크스타에서 진행된 원포유의 새 앨범 제작 프로젝트가 목표 금액 960%를 초과 달성하며 컴백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리고 있다.

원포유의 960% 초과 달성은 메이크스타에서 크라우드 펀딩을 진행한 보이그룹 중 가장 높은 기록이다.

원포유는 이번 크라우드 펀딩과 관련 “한국은 물론 전 세계 팬들이 저희에게 큰 관심을 보여주셔서 놀랐다. 960% 초과 달성이라는 선물 받은 만큼 좋은 앨범과 활동으로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원포유는 지난 해 7월 데뷔 앨범 ‘VVV’와 동명인 타이틀곡 ‘VVV’로 가요계에 출사표를 던진 보이그룹이다. 국내는 물론 지난해 일본 정식 데뷔 전 크리스마스 공연 전 구역 매진을 기록하는 등 해외에서도 높은 관심을 얻고 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