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등스’ 황우슬혜, 뮤지컬부터 랩까지…’매력 부자’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너의 등짝에 스매싱' 황우슬혜 / 사진=방송 캡처

‘너의 등짝에 스매싱’ 황우슬혜 / 사진=방송 캡처

배우 황우슬혜가 매력 부자에 등극했다.

지난 9일 방송된 TV조선 ‘너의 등짝에 스매싱’에서는 황우슬혜가 뮤지컬부터 랩 배틀까지 다양한 매력을 뽐냈다.

이날 가족들은 마음이 상해 서로 다투게 됐다. 박해미는 사돈 박영규를 계속해서 의심했고, 그로 인해 마음이 상한 박영규는 불만을 표출했다.

황우슬혜 또한 박영규의 계속된 오해에 화를 냈다. 이에 왕대는 그 자리에서 풀어버렸으면 하는 마음으로 가족들이 노래로 오해를 푸는 모습을 상상했다.

이 과정에서 황우슬혜가 뮤지컬부터 랩 배틀까지 나서 안방극장에 웃음을 안겼다. 황우슬혜는 유명 뮤지컬 ‘맘마미아’의 ‘summer night’를 개사해 박영규, 박해미에게 쌓아놨던 불만을 귀엽게 토로했다.

랩배틀에도 나섰다. 황우슬혜는 평소에는 못하는 말을 디스 랩처럼 시원하게 풀어냈는데, 스웨그 넘치는 행동과 가족들의 단점을 살린 가사 라임을 완벽하게 소화해 웃음을 선사했다. 뿐만 아니라 실감 나는 표정은 리얼함을 더했다.

황우슬혜는 촬영 쉬는 시간 틈틈이 노래와 안무 연습을 하고 선배들과 의견을 나누며 완성도 높은 장면을 위해 노력했다는 후문이다.

매회 몸 사리지 않는 열연을 펼치는 황우슬혜의 맹활약에 ‘너의 등짝에 스매싱’에 대한 많은 관심이 집중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