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명탐정3’, 2월 8일 개봉 확정…설 극장가 사로잡는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조선명탐정3' 2차 포스터 / 사진제공=쇼박스

‘조선명탐정3’ 2차 포스터 / 사진제공=쇼박스

영화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이하 조선명탐정3)’이 2월 8일 개봉을 확정짓고 2차 포스터를 공개했다.

‘조선명탐정3’은 괴마의 출몰과 함께 시작된 연쇄 예고 살인 사건을 파헤치기 위해 명탐정 김민(김명민)과 서필(오달수), 기억을 잃은 괴력의 여인 월영(김지원)이 힘을 합쳐 사건을 파헤치는 코믹 수사극이다.

개봉 확정과 동시에 공개된 2차 포스터에는 시리즈를 거듭할수록 강력하게 진화하는 웃음을 예고하듯 캐릭터들의 위풍당당한 모습이 담겨 있어 관심이 모아진다. 찰떡 콤비를 자랑할 김민X서필에 미스터리한 여인 월영이 합류해 신선한 트리오 케미를 뽐낸다. 여기에 흑도포(이민기)의 뒤를 쫓으며 탈과학수사를 펼치고, 비밀 검객 천무(김범)의 방해에 맞서는 등 스릴과 웃음 사이를 오가며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조선명탐정3’은 오는 2월 8일 설 극장가를 사로잡을 전망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