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한국은’ 영국 친구들, 첫 여행지로 전쟁기념관 선택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MBC 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영국 친구들이 한국 여행 첫 목적지로 전쟁기념관을 택했다.

오는 11일 방송될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영국 친구들이 한국 전쟁 역사를 알아보고자 전쟁기념관을 방문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 영국 친구 데이비드는 “한국 전쟁에 대한 지식의 부족함을 채우기 위함이야”라고 말하며 전쟁 기념관에 가고 싶은 이유를 밝혔다.

이어 전쟁기념관을 둘러본 데이비드는 “우리 아버지가 36살 때일 거야”라고 말하며 만감이 교차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영국 친구들은 “이곳을 먼저 보길 잘한 것 같아”, “한국에 온다면 꼭 방문해야하는 거 같아”라며 유익한 시간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는 오는 11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