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 특급신인”…스트레이 키즈, 정식 데뷔前 4개국 차트 정상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스트레이 키즈/ 사진제공=JYP

스트레이 키즈/ 사진제공=JYP

그룹 스트레이 키즈가 프리 데뷔 앨범으로 해외 4개국 아이튠즈 차트 정상에 오르며 글로벌 스타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 의 새 보이그룹 스트레이 키즈는 지난 8일 공개한 프리 데뷔 앨범 ‘Mixtape’으로 9일 오후 기준 핀란드, 노르웨이, 스웨덴, 필리핀 등 4개국 아이튠즈 앨범 차트 1위에 올랐다.

1위에 오른 나라를 포함해 덴마크, 싱가포르, 러시아 등 총 14개 지역 아이튠즈 앨범 차트 TOP10에 진입하며 해외에서의 뜨거운 인기를 입증했다.

스트레이 키즈는 오는 11일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스페셜 스테이지를 장식한다. 지난해 10월 JYP와 Mnet이 선보인 리얼리티 프로그램 ‘스트레이 키즈’를 통해 탄생한 보이그룹 스트레이 키즈는 이번 ‘Mixtape’가 정식 데뷔 앨범이 아닌 프리 데뷔 앨범이라 본래 방송 활동 계획이 없었으나, 9인의 멤버들이 최종 데뷔할 수 있도록 꾸준한 응원을 보내준 팬들을 위해 단 한 번 음악방송에 출연, 그간 연마한 특별한 퍼포먼스를 선보일 전망이다.

차별화된 개성과 자유분방함을 지향하는 그룹 스트레이 키즈는 방찬, 김우진, 이민호, 서창빈, 황현진, 한지성, 필릭스, 김승민, 양정인 9인의 멤버로 구성됐다.

JYP의 ‘기대주’, ‘미래’, ‘막내 그룹’ 등 각종 수식어와 더불어 뜨거운 화제 속에 탄생한 스트레이 키즈는 정식 데뷔에 앞서 8일 정오 7트랙 전곡을 자작곡으로 채운 프리 데뷔 앨범 ‘Mixtape’를 발표했다. 해당 앨범은 스트레이 키즈가 리얼리티 ‘스트레이 키즈’에서 선보인 자작곡들로 구성됐으며, 지난 11월 1일 디지털 싱글로도 발매된 바 있는 타이틀곡 ‘헬리베이터’를 비롯해 곡 ‘Grrr 총량의 법칙’ ‘어린 날개’ ‘YAYAYA’ ‘GLOW’ ‘School Life’ ‘4419’가 담겼다.

‘Mixtape’는 스트레이 키즈가 2018년 가요계에 본격 데뷔에 앞서 선보이는 ‘전초전’같은 앨범이자, 자작곡 능력을 보유한 그들의 음악적 실력과 향후 추구할 방향성을 가늠해 볼 수 있는 음반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