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진, 中 유명 미디어 시상식 초청…역시 ‘한류스타’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박해진 / 사진제공= 마운틴무브먼트

박해진 / 사진제공= 마운틴무브먼트

 

배우 박해진이 중화권 유명 스타일 매거진 시상식에 초청됐다. 

박해진은 중국에서 온·오프라인을 비롯해 모바일, IPTV로 동시 발행되는 유명 스타일 매거진 ‘소자시크(小CHIC)’가 주최하는 ‘2018 녹상소자풍상시상식’에 초청돼 중국의 톱스타들과 함께 자리를 꾸민다.

오는 16일 중국 산둥성 지난시 올림픽스포츠센터에서 열리는 이 행사는 패션, 영상, 라이프스타일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낸 스타들을 선정하는 시상식이다. 총 1만 여명의 관객과 시나닷컴, 소호닷컴, 유쿠 등 중국 유명 포털사이트와 50여개의 주요 매체가 참석하는 대규모 행사다.

박해진은 드라마와 영화는 물론 패셔니스타로서 중화권에서의 높은 인지도와 영향력을 인정받아 시상식에 함께 하게 됐다. 이외에도 주유민, 곽병정, 채소분 등 40여명의 중화권 유명 스타 및 예술가들이 초청됐다. 

박해진은 지난해 11월 ‘소자시크’의 표지모델로 선정된 데 이어 이번 시상식에도 초청받아 아시아권에서 각광받는 한류스타임을 또 한번 입증했다. 

박해진은 소속사를 통해 “중국의 명망 있는 시상식에 함께 하게 돼 기쁘다”며 “한국 대표로서 멋진 활약을 보여주고 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에 앞서 박해진은 오는 11일 대구에서 차기작 드라마 ‘사자(四子:창세기)’ 기자간담회와 함께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