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인, 대만서 첫 해외 팬미팅 개최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배우 정해인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배우 정해인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배우 정해인이 대만에서 단독 팬미팅을 개최하고 해외 팬들을 만난다.

정해인은 오는 3월 4일 대만 TICC에서 ‘2018 JUNG HAE IN ‘SMILE’ FAN MEETING IN TAIPEI(이하 스마일)’를 연다.

‘스마일’은 정해인이 2014년에 데뷔한 이후 처음으로 개최하는 해외 팬미팅이다. 이번 팬미팅에서는 정해인이 전 좌석 관객들과 하이터치를 진행하고 추첨을 통해 사진 촬영을 하고 친필 폴라로이드 사진을 선물로 제공하는 등 다양한 이벤트가 준비되어 있다. 티켓은 오는 21일 12시(현지시간) ibon (http://ticket.ibon.com.tw)에서 판매된다.

정해인은 안방과 스크린을 오가며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 영화 ‘역모-반란의 시대’를 통해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호평 받았다.

현재 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는 범상치 않은 카리스마 뒤 반전 매력을 보여주며 사랑받고 있다. 오는 2월에는 영화 ‘흥부’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