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니또’에 이어 ‘우리 지난날의 온도’까지…멜론 브랜드 필름 ‘화제’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우리 지난날의 온도' / 사진제공=스페이스오디티

‘우리 지난날의 온도’ / 사진제공=스페이스오디티

뮤직플랫폼 멜론이 선보이는 브랜드 필름이 곽진언과의 협업으로 ‘우리 지난날의 온도’를 공개했다.

뮤직 크리에이티브 그룹 스페이스 오디티는 지난해 11월 24일 멜론의 두 번째 브랜드 필름 ‘우리 지난날의 온도’를 공개했다. 이 영상은 본편 기준으로 약 720만 조회수(유튜브, 페이스북, 멜론 합산)를 달성하는 기염을 토했다.

720만 조회수는 단일 광고성 콘텐츠임을 감안하면 기존 소셜 미디어에서도 기록하기 힘든 높은 수치다. 이로서 멜론의 두 번째 브랜드 필름‘우리 지난날의 온도’는 ‘700만 감성을 저격에 성공한 멜론의 추억 소환 영상’으로 자리잡게 됐다.

‘우리 지난날의 온도’에는 남자 주인공이 학창 시절 한 여성에 사랑의 감정을 느끼고 10년 후 가슴 아픈 이별을 겪는 모습이 고스란히 담겼다. 이 과정에서 프리스타일 ‘Y’, 키네틱플로우 ‘몽환의 숲’, 넬 ‘멀어지다’ 등 미니 홈페이지 배경음악 차트 상위권에서 머물렀던 노래들이 흘러나와 과거 향수를 자극, 밀레니얼 세대들의 추억과 공감을 이끌어내는데 성공했다.

이번 콘텐츠에 대한 관심은 메인 OST인 ‘고스란히’에 대한 관심으로 이어졌다. 곽진언이 가창한 곡으로, 브랜드 필름의 스토리와 감성을 담아낸 가사가 인상적이다.

지난해 9월 멜론 브랜드 필름 첫 번째 프로젝트 ‘마니또’에 이어 두번째 프로젝트까지 뜨거운 반응을 얻었기에 앞으로 이어나갈 프로젝트에 기대가 높아진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