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연서, 손오공도 반한 ‘시크 미모’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오연서 / 사진=SNS

오연서 / 사진=SNS

배우 오연서가 눈부신 미모를 자랑했다.

오연서는 최근 SNS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퍼베레모를 쓰고 옅은 미소를 지으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오연서는 tvN ‘화유기’에서 삼장 역을 맡아 존재감을 뽐내고 있다. 최근 방송에서는 악귀를 잡기 위해 직접 나서며 이야기에 힘을 실었다.

“끝까지 지켜주겠다”는 손오공 역의 이승기와의 연기 호흡 역시 드라마의 재미 포인트다.

오연서가 출연하는 ‘화유기’는 매주 토, 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