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서유기’ 이수근, 은지원에 “너랑 나랑 엄청 싸웠더라!”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1

tvN ‘신서유기 외전 종합 감독판'(이하 신서유기 감독판)의 이수근이 은지원에게 ‘강식당’ 촬영 중 서운했던 이야기를 털어놨다.

9일 방송된 ‘신서유기 감독판’에서는 ‘신서유기’ 멤버들의 회식 현장을 공개했다. ‘신서유기’ 제작진은 은지원과 이수근을 향해 “둘이 정말 엄청 싸웠더라”라고 입을 열었다.

이에 이수근은 “당시엔 힘들어서 몰랐는데 방송 보니까 그렇더라”며 “특히 은지원이 나한테 엄청 뭐라고 하더라”라며 서운함을 토로했다.

실제로 은지원은 이수근을 향해 “슬리퍼를 왜 여기에 두냐”·”밥 먹는데 왜 쓰레기통 이야기를 하느냐”며 사소한 걸로 투덜거렸다.

하지만 은지원은 “우리 별로 싸운 적이 없다”고 말했다. 이수근은 “방송 보니까 내가 너한테 많이 혼났어”라고 서운한 듯 이야기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