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글러스’ 차주영, 인교진에 백진희·최다니엘 커플 사진 넘겨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KBS 월화드라마 ‘저글러스:비서들’ 방송 화면 캡처

KBS 월화드라마 ‘저글러스:비서들’ 방송 화면 캡처

KBS 월화드라마 ‘저글러스:비서들’(극본 조용, 연출 김정현, 이하 저글러스)의 차주영이 인교진에게 백진희·최다니엘의 커플 사진을 넘겼다.

보나(차주영)는 9일 방송된 ‘저글러스’에서 윤이(백진희)의 핸드폰을 빌렸다. 보나는 윤이가 남치원(최다니엘)과 함께 찍은 사진을 자신의 핸드폰으로 전송했다. 이어 조상무에게 두 사람의 사진을 넘겼다.

교활한 웃음을 지으며 사진을 확인한 조상무는 YB애드의 직원들과 비서들을 모두 불렀다. 그는 “상사라는 것들이 부하 직원을 꼬드기질 않나. 스캔들을 만든다”며 “조직 사회에서 잘라버려야 한다”고 남치원과 좌윤이를 저격하는 이야기를 꺼냈다. 이어 “YB애드에서는 이런 불상사가 일어나지 않도록 행동 똑바로 해야 한다”고 말해 긴장감을 자아냈다.

회의를 마치고 나온 정애(강혜정)은 윤이에게 “조상무가 너와 남치원을 보며 말하는 것 같다”고 걱정했다. 윤이는 조상무가 자신을 향해 “연애하느라 예뻐진 것 같다”고 말한 것을 떠올리며 불안해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