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강문영, 뜻밖의 ‘본밍아웃’ “본명 강유진”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 캡쳐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 캡쳐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 멤버들이 새해 첫 여행지 대마도로 향했다.

9일 방송된 ‘불타는 청춘’에서 문영은 여행가는 멤버들을 위해 먹을 것들을 잔뜩 마련했다.

빵과 과일 등이 끊임없이 나왔고 김국진은 “대마도에 장사하러 가니?”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 가운데 강문영의 본명이 공개됐다. 강유진이었던 것. 이에 뜻밖의 ‘본명아웃’이 됐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