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류승룡 “영화 ‘염력’ 위해 감량 아닌 증량 했다”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연상호 감독(왼쪽)·배우 류승룡/네이버 브이 라이브 방송 화면 캡처

연상호 감독(왼쪽)·배우 류승룡/네이버 브이 라이브 방송 화면 캡처

영화 ‘염력'(감독 연상호)에 출연한 배우 류승룡이 영화를 위해 증량한 사연을 공개했다.

류승룡은 9일 오후 방송된 네이버 브이 라이브 ‘무비토크’에 출연해 영화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MC 박경림은 류승룡에게 “영화를 위해 증량을 했다고 들었다”며 “감량도 힘들지만 증량도 힘들지 않냐”고 물었다.

류승룡은 “사실 다른 작품을 준비하느라 살을 빼 몸매가 호리호리했다. 그런데 연상호 감독이 자기처럼 살을 좀 찌워달라고 했다”며 연상호 감독을 바라봤다.

연상호 감독은자신의  배를 쓰다듬어 웃음을 안겼다. 류승룡도 “연상호 감독과 살이 붙는 신체 부위가 비슷했다. 어렵지 않게 살을 찌웠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