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X강균성, 급조된 절친? “‘비스’ 촬영 전 SNS 친구 맺어”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 화면 캡처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 화면 캡처

박나래가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강균성과 급하게 SNS 친구를 맺었다고 털어놨다.

강균성은 9일 방송된 ‘비디오스타’에 박나래의 절친한 친구로 등장했다. 두 사람은 방송 초반부터 “급조된 친구가 아니냐”는 의심을 받았다.

두 사람은 부인했지만 박나래는 강균성과 ‘비디오스타’ 촬영 전 강균성과 나눈 메시지를 공개했다.

강균성은 박나래에게 “SNS 팔로우 했어. 절친특집인데 팔로우도 안 하고 있는게 그래서”라고 메시지를 보냈다. 두 사람이 주고받은 어색한 메시지를 본 출연진들은 웃음을 터뜨렸다. 강균성은 “이걸 공개하면 어떡하냐”고 당황했다.

이어 박나래가 “나도 지금 팔로우 했다”고 답장한 것이 공개돼 한 번 더 웃음을 안겼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