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 강성훈 “박소현, 사람 설레게 만든다” 냉동인간 케미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 화면 캡처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 화면 캡처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강성훈이 MC 박소현에 대한 호감을 드러냈다.

9일 방송된 ‘비디오스타’에는 4MC들이 직접 섭외한 친구들이 출연했다. 강성훈은 “좋아하는 누나가 부르면 언제든 콜이다”라며 박소현의 섭외에 흔쾌히 응했다고.

강성훈은 “박소현과 23년 지기다. 어제 보고 오늘 또 봐도 사람을 설레게 하는 게 있다”며 호감을 드러냈다. 이어 “사슴 같은 눈망울이 매력적이다. 늙지 않은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이를 들은 MC들은 “왜 여기서 고백하냐”고 농담을 건넸다. 강성훈은 “오늘 박소현과 ‘냉동인간’ 콘셉트로 방송하겠다. 우리가 박나래 씨나 강균성 씨와 비교하면 예능감이 있겠냐”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