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어뮤직, 2018 첫 콘서트 2월10일 개최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하이어뮤직

/사진=하이어뮤직

오는 2월 10일 글로벌 힙합 레이블 하이어뮤직 가수들이 관객들을 만난다.

오늘(9일) 오후 6시 멜론티켓을 통해 2018 하이어뮤직 콘서트 ‘H1GHR’의 티켓이 단독으로 열린다.

이번 ‘H1GHR’ 콘서트는 하이어뮤직이 올해 첫 번째로 여는 콘서트이자 레이블 내 히든카드들이 주축으로 진행되는 공연이라 더욱 특별하다.

식케이 (Sik-K)를 비롯해 2015년 힙합신에 등장한 미국 뉴욕 출신 래퍼 pH-1, 독보적인 유니크 스타일의 힙합 루키 우디고차일드가 출연한다.

하이어뮤직 콘서트 ‘H1GHR’는 오늘(9일) 오후 6시 티켓 오픈되며, 오는 2월 10일 오후 7시 홍대 무브홀에서 열린다.

하이어 뮤직은 박재범과 차차 말론이 함께 설립했다. 실력파 국내 아티스트들과 미국 시애틀을 포함한 다양한 국가, 도시에서 활약 중인 아티스트들로 구성된 국내 유일무이 글로벌 힙합-R&B 음악 레이블이다.

국내 아티스트로는 식케이, 지소울, pH-1, 그루비룸, 우기, 떨스데이 등이 소속돼있으며, Yultron, Avatar darko, Raz Simone, Jarv Dee, Phe Reds 등의 해외 아티스트들이 소속돼 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