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재림, ‘동상이몽2’ 특별 게스트 맹활약… 재치+센스까지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방송화면

/ 사진제공=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방송화면

배우 송재림이 지난 8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 특별 게스트로 출연해 재치 있는 입담을 뽐냈다.

그 동안 tvN ‘집밥 백선생’과 JTBC ‘전체 관람가’에 함께 출연했던 김구라는 송재림을 “얼굴은 작지만 마음은 웬만한 대두 못지 않은 배우”라고 소개했다. 이어 송재림은 반기는 MC와 출연진들에게 “배필과 함께 오고 싶었는데 솔로다. 썸녀도 없다”고 아쉬워하며 출연진 중에 ‘장강커플’ (장신영+강경준)처럼 연애하고 싶다고 밝혔다.

이날 송재림은 자신의 성격이 무뚝뚝한 편인 것 같다고 밝혔지만 스튜디오 내에서는 재치 넘치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적재적소에서 유쾌한 입담과 리액션을 선보이는 송재림에 대해 추자현은 “재림씨, 너무 재밌다”며 감탄했다. 

또 송재림은 일명 ‘훈이 킬러’로도 활약했다. 추자현의 패션을 보고 놀리는 서장훈에게 CG로 입혀달라며 역습을 시도했고, 계속해서 서장훈을 향해 센스 있는 농담을 건넸다. 그런 송재림에게 김구라는 “아~역시!”라며 감탄했고 이와 함께 ‘훈이 킬러’라는 자막이 더해져 웃음을 자아냈다.

송재림은 커플들의 모습을 보며 따뜻한 멘트도 잊지 않았다. 국빈 만찬에 참석하러 가는 추자현, 우효광 부부가 꽉 막힌 도로에서 불안한 모습을 보였고 이때 우효광이 빠른 길을 안내하는 모습에 송재림은 “남편분이 듬직하게 안내한다”고 말해 분위기를 훈훈하게 만들었다.

이처럼 송재림은 재치 있는 입담, 센스 있는 리액션으로 스페셜 MC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내 안방극장을 더욱 유쾌하게 만들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