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식당’ X ‘꽃위너’, 본편만큼 재밌는 감독판 오늘(9일) 방송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tvN '신서유기 외전' 감독판 예고

/사진=tvN ‘신서유기 외전’ 감독판 예고

tvN ’신서유기 외전’을 아우르는 감독판이 오늘(9일) 방송된다.

9일 방송되는 ‘신서유기 외전’ 감독판에서는 ‘꽃보다 청춘 위너편’과 ‘강식당’의 대통합이 이뤄진다.

꿈에 그리던 노래방 회식을 갖게 된 ‘강식당’ 멤버들은 강호동 사장이 말했듯 노래의 1절만 부르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신서유기’ 다음 시즌의 회식비를 건 노래 내기도 펼쳐졌다. 예상 밖의 초접전은 물론, 뜻밖의 인물이 100점을 받았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본방송에 실리지 못했던 다채로운 뒷 이야기들도 공개된다. ‘꽃보다 청춘 위너편’ 이후 위너 멤버드리 양복을 입고 귀국한 이유, ‘강식당’ 속 작은 ‘은다방’의 이야기 등이 공개될 예정이다.

‘신서유기 외전’의 감동판은 이날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