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턴’ 고현정, TV쇼 진행자로 첫 등장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스토리웍스

/사진=스토리웍스

SBS 새 수목드라마 ‘리턴’(극본 최경미, 연출 주동민) 고현정이 TV ‘리턴쇼’ 진행자로 첫 등장한 현장의 모습이 포착됐다.

오는 17일 첫 방송될 ‘리턴’은 도로 위 의문의 시신, 살인 용의자로 떠오른 4명의 상류층, TV 리턴 쇼 진행자 최자혜 변호사가 촉법소년 출신 독고영 형사와 함께 살인 사건의 진실을 파헤쳐 나가는 품격 다른 ‘범죄 스릴러’다.

고현정은 ‘리턴’에서 ‘상류층 희대의 살인 스캔들’의 진실을 밝히기 위해 나서는, 비밀을 가진 고졸출신 흙수저 변호사이자 TV ‘리턴쇼’ 진행자인 최자혜 역으로 출연한다.

최자혜는 늦은 나이에 사법고시에 합격해 수석으로 사법연수원을 수료한 후 판사가 됐지만 알 수 없는 이유로 법복을 벗고 변호사로 나서는 인물. 우연히 TV ‘리턴쇼’ 진행자를 맡게 되면서, 대한민국에서 영향력 있는 스타변호사가 된다.

이와 관련 고현정이 TV 리턴쇼 진행자로 나선 현장의 모습이 공개됐다. 고현정은 깔끔하면서도 단정한 그레이 컬러 정장 수트와 블랙의 블라우스, 여기에 깔끔하게 질끈 묶은 포니테일 헤어스타일을 하고 있다.

제작진은 “‘역시 고현정이다’를 실감할 수 있는 촬영이었다”며 “고현정은 첫 촬영을 시작한 후 강행군이 이어지는 가운데서도 현장에서 늘 유쾌한 웃음으로 제작진에게 힘을 실어주고 있다. 고현정이 최자혜 역을 통해 파헤치게 될 ‘상류층 희대의 살인사건’이 대한민국에 다시 한 번 의미있는 파문을 던질 것으로 확신한다”고 밝혔다.

‘리턴’은 ‘이판사판’ 후속으로 오는 17일 처음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