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니 뮤직 드라마 콘서트, ‘Grown Up’ 개최…실화로 두 배의 감동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몽니 콘서트 '그로운 업' 포스터 / 사진제공=모던보이엔터테인먼트

몽니 콘서트 ‘그로운 업’ 포스터 / 사진제공=모던보이엔터테인먼트

한국콘텐츠진흥원이 대중음악 공연 지원사업으로 선정한 밴드 몽니의 뮤직 드라마 콘서트 ‘2018 Grown Up’이 개최된다.

한국콘텐츠진흥원은 “몽니의 ‘2018 Grown Up’이 오는 10일부터 28일까지 홍대 웨스트 브릿지에서 열린다”고 9일 밝혔다.

‘2018 Grown Up’은 몽니의 보컬 김신의의 실제 첫사랑 일화를 소재로 극을 쓰고, 그 극에 몽니의 곡을 엮어 만든 ‘쥬크박스 뮤지컬’이라는 독특한 콘셉트의 공연이다. 이 공연을 통해 한 편의 뮤직드라마를 본 듯한 느낌을 느낄 수 있는 공연이다.

2016년 첫 번째 공연에서 전 회차 매진을 기록하며 뜨거운 반응을 얻은 ‘Grown Up’은 두 번째 공연이었던 지난해 2월 공연도 개막과 동시에 인터파크 티켓 판매 순위 1위를 기록하는 기염을 토했다.

올해로 3회째 개최되는 ‘Grown Up’은 몽니의 곡으로 만들어졌던 뮤지컬 ‘고래고래’에 함께 출연했던 허규, 박한근, 문진하, 김신의가 다시 한번 호흡을 맞추게 돼 많은 관객들의 기대를 한몸에 받고 있다.

또한 1, 2회 ‘Grown Up’에서 관객들이 보여준 뜨거운 반응에 이번 ‘Grown Up’은 회차를 대폭 늘려 총 21회에 걸쳐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