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글러스’ 백진희, 언제 어디서나 대본 삼매경 ‘열정 가득’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백진희 /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백진희 /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KBS2 월화드라마 ‘저글러스’에 출연중인 배우 백진희의 뜨거운 연기열정을 볼 수 있는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백진희는 ‘저글러스: 비서들’ (극본 조용, 연출 김정현 / 이하 ‘저글러스’)에서 좌윤이 역으로 열연하고 있다. 이와 관련 백진희가 대본과 모니터링에 푹 빠져있는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사로잡는다.

사진 속 백진희는 촬영 중 시간이 날 때마다 대본을 손에서 놓지 않은 채 끊임없이 대사를 되뇌이며 집중하는 모습이다. 또 완벽하게 ‘좌윤이’로서 시청자들을 만나기 위해 ‘컷’하는 동시에 바로 모니터로 달려가 확인하는 모습까지 선보이며 열정적인 태도를 보였다.

지난 8일 방송된 ‘저글러스’에서는 백진희와 최다니엘이 연인 사이로 발전하며 달달한 분위기를 형성해 로맨스에 가속도를 붙였다. 그러나 도도희 (서은우)의 등장으로 묘한 긴장감이 형성돼 또 한번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저글러스’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