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문의 일승’ 시청률 하락 6.2% 기록…동시간대 꼴찌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의문의 일승' 방송 캡쳐

/사진=SBS ‘의문의 일승’ 방송 캡쳐

SBS 월화드라마 ‘의문의 일승’(극본 이현주, 연출 신경수) 시청률이 소폭 하락하며 동시간대 꼴지를 기록했다.

9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8일 방송된 ‘의문의 일승’ 25회는 전국기준 시청률 5.8%, 26회는 6,2%를 기록했다. 지난주 24회 방송분이 기록한 6.5%보다 하락한 수치다.

8일 방송분에서는 김종삼(윤균상)과 진진영(정혜성)이 이광호(전국환)의 아들 이영민의 마약사건을 캐는 모습이 그려졌다.

동시간대 방송된 MBC ‘투깝스’는 6.6%, 7.6%를, KBS2 ‘저글러스’는 7%를 기록하며 월화극 1, 2위를 차지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