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대세·명서현 부부, 도쿄타워 로망스..”매너 폭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SBS '동상이몽2'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동상이몽2’ 방송화면 캡처

축구선수 정대세, 명서현 부부가 도쿄타워를 바라보며 데이트를 즐겼다. 이는 8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 공개됐다.

일본 도쿄를 찾은 정대세, 명서현 부부는 도쿄타워를 바라보며 낭만적인 데이트를 했다. 도쿄타워를 배경으로 사진을 찍으며 환하게 웃었다.

특히 정대세는 춥다는 아내에게 자신의 옷을 벗어주며 “나는 하나도 춥지 않다”고 말했다. 정대세는 “당신이 감기 걸리면 내가 더 힘들다”며 애정을 표했다.

이후 정대세, 명서현 부부는 고마운 이들에게 연하장을 쓰기 위해 카드를 고르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후 정대세는 녹화장에서 김구라, 서장훈 등을 비롯해 출연자들에게 연하장을 전달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