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호, “이기우가 원진아 좋아해서 겁나…도망갈 것”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JTBC 월화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 방송 화면 캡처

JTBC 월화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 방송 화면 캡처

JTBC 월화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극본 유보라, 연출 김진원)의 이준호가 원진아를 향한 이기우의 마음에 체념했다.

강두(이준호)는 8일 방송된 ‘그냥 사랑하는 사이’에서 문수에게 고백하는 주원의 모습을 목격했다. 이에 주원을 좋아하고 있는 유진(강한나)과 만나 주원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유진은 주원에 대해 “실력도 좋고 어깨도 넓고 정장 차림도 장난이 아니다”라며 “항상 내 편이었다. 유일한 내 친구”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강두는 “그렇게 다 가질 건 뭐냐. 사람 후달리게”라며 자조했다.

그는 “서주원이 하문수 씨를 좋아하면 겁나냐”는 말에 “겁난다. 그리고 문수로부터 도망갈 것이다. 그게 문수에게 더 좋은 일”이라고 답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