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사이’ 이기우, 하문수에 고백 “당신이 다른 사람 생각하면 기분 나빠”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JTBC 월화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 방송 화면 캡처

JTBC 월화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 방송 화면 캡처

JTBC 월화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극본 유보라, 연출 김진원)의 이기우가 원진아에게 좋아하는 마음을 표현했다.

서주원(이기우)은 8일 방송된 ‘그냥 사랑하는 사이’에서 하문수(원진아)를 집에 데려다줬다. 주원은 “문수 씨가 내 앞에서다른 사람을 생각하는 것이 싫다. 기분이 나쁘다”며 “갑작스럽겠지만 지금이 아니면 말을 못 할 것 같았다”고 말했다.

문수가 “지금 무슨 이야기를 하는 것이냐”고 말하던 중 그녀의 아버지(안내상)이 등장해 이들은 헤어졌다.

하지만 강두(이준호)는 문수를 향한 주원의 고백을 듣고 괴로운 표정을 지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