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글’ 최다니엘·백진희, 아지트에서 만나요 ‘달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저글러스'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저글러스’ 방송화면 캡처

“여기, 내 아지트로 와요.”

서로를 향한 마음을 확인하고 사내 연애를 시작한 최다니엘, 백진희가 8일 오후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저글러스'(극본 조용, 연출 김정현)에서 달콤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남치원(최다니엘)은 점심시간을 활용해 좌윤이(백진희)를 자신만의 아지트인 만화방으로 불렀다. 다른 사원들의 눈을 피해 ‘내 아지트로 와요’라고 문자 메시지를 보낸 것.

만화방에서 만난 두 사람은 따뜻한 눈빛을 주고 받았다. 치원은 윤이에게 “당신을 만났으니 앞으로의 날들이 특별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윤이의 얼굴을 직접 그리며 애정을 표현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