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피니트 우현·성열 “‘나는 누구인가?’ 고민..성장통 겪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화면 캡처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화면 캡처

“음반을 준비하는 동안 ‘나는 누구인가?’에 대한 고민을 했어요.”

그룹 인피니트 우현이 8일 오후 8시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생중계된 정규 3집 ‘톱 시드(TOP SEED)’의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이 같이 말했다. 인피니트는 약 1년 4개월 만에 새 음반으로 돌아왔다. 멤버 호야(이호원)가 탈퇴하며 6인조로 새 출발을 알렸다.

우현은 “팬들의 응원을 들으니 울컥한다. 사실 이번 음반을 준비하면서 스스로에게 ‘나는 누구인가?’란 질문을 했다”며 “오늘 팬들을 만나니까 답을 찾은 것 같다”고 감격했다. 성열 역시 “‘나는 누구인가?’라는 생각이 들었다. 정말 열심히 준비한 음반인 만큼 팬들에게 빨리 보여주고 싶었다”고 말했다.

동우는 “오랜만에 컴백했다. 지난해 많은 일들이 있었다. 성장통도 겪었다”고 털어놨다.

인피니트의 정규 3집의 타이틀곡 ‘텔 미’는 몽환적인 분위기의 곡으로, 한층 성숙한 인피니트의 매력을 녹였다. 이날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본격 활동을 펼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