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라이브’ 세븐틴 도겸, 개들에 깔려도 ‘함박웃음’…진정한 애견인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세븐틴의 도겸 / 네이버 브이 라이브 방송 화면 캡처

세븐틴의 도겸 / 네이버 브이 라이브 방송 화면 캡처

세븐틴의 도겸이 애견인으로서의 진면목을 드러냈다.

도겸은 8일 오후 네이버 브이 라이브를 통해 애견 카페 방문기를 공개했다. 그는 활발한 강아지들 때문에 당황했지만 다정하게 강아지들과 놀아줬다.

도겸은 “어떤 강아지가 가장 귀여우냐”는 질문에 “모두가 귀엽다. 간식을 바라보는 엔초의 눈빛이 인상적이다”라고 답했다.

이어 도겸은 간식을 가져와 강아지들에게 나눠주기 시작했다. 수많은 강아지들이 한 번에 달려들어도 환한 미소를 잃지 않았다.

도겸은 “강아지 한 마리, 두 마리 키우다가 애견 카페에 와서 강아지 여러 마리를 보니까 정신이 없다”고 애견 카페에 방문한 소감을 밝혔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