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인조 인피니트’ 이성종 “목숨 걸었다” 남다른 각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인피니트,성종,쇼케이스

그룹 인피니트 성종이 8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정규 3집 ‘TOP SEED’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목숨을 걸고 컴백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인피니트의 막내 이성종이 “목숨을 걸고 컴백을 준비했다”고 밝혔다. 8일 오후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열린 정규 3집 ‘TOP SEED’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에서다.

이날 현장에서 인피니트는 한층 훤칠해진 외모로 눈길을 끌었다. 성종은 “안무 연습을 하느라 살이 자연스럽게 빠졌다”며 “오랜만에 컴백하는 것이라 관리도 많이 했고 연습도 많이 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여섯 멤버 모두가 목숨을 걸고 열심히 했다”고 덧붙이며 이번 활동에 대한 굳은 의지를 보였다.

인피니트의 새 앨범 ‘TOP SEED’는 인피니트가 1년 4개월 만에 선보이는 새 앨범이자 멤버 호야(이호원)의 탈퇴로 팀을 6인조로 재편하고 처음 내놓는 앨범이라는 데서 의미가 남다르다.

리더 김성규는 “’TOP SEED’는 스포츠 경기에서 최고의 팀을 일컫는 말이다. 그런 의미에서 이번 앨범의 이름을 정했다. 우리에게 최고의 앨범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 이성열은 “1년 4개월 동안 (완전체 활동을) 못 보여드린 것에 대한 아쉬움을 이번 컴백에서 폭발시킬 것”이라고 예고해 기대를 높였다.

‘TOP SEED’는 인트로곡 ‘Begin’으로 시작해 아웃트로곡 ‘Begin Again’으로 끝이 난다. R&B 어반, 메탈 록, 팝 발라드에 왈츠가 가미된 클래식 등 다채로운 장르의 열두 곡이 실렸다. 무엇보다 멤버들의 역량이 한껏 발휘됐다. 동우는 작사·작곡·랩 메이킹에 참여하며 자신의 색깔을 녹여냈다. 엘이 작사에 참여한 솔로곡 ‘지난 날’, 성종의 감미로운 음색이 돋보이는 솔로곡 ‘고백’도 수록됐다.

타이틀곡 ‘Tell Me’는 인피니트 특유의 강렬함과 감성은 지키되 미니멀한 사운드와 절제된 보컬, 몽환적인 분위기로 변화를 줬다. 특히 여섯 멤버로도 무대를 꽉 채우는 퍼포먼스가 감탄을 자아낸다. 이날 오후 6시 발매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