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열음 “‘애간장’ 지수役… ‘첫사랑 아이콘’ 그 이상”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이열음,애간장

배우 이열음이 8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OCN 웹드라마 ‘애간장’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이승현 기자

“‘애간장’ 속 한지수는 ‘첫사랑의 아이콘’ 그 이상을 보여줄 수 있는 캐릭터다.”

이열음은 8일 서울시 영등포구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OCN 드라마 ‘애간장’ 제작발표회에서 이같이 말했다.

‘애간장’은 그때 그 시절 첫사랑과의 과거를 바꾸고픈 주인공이 우연한 사고로 인해 10년 전의 ‘나’를 만나 황당한 삼각관계에 휘말리는 로맨스 드라마다. 오늘(8일) 처음 방송된다.

강신우의 첫사랑 한지수 역을 맡은 이열음은 ‘이정신과 서지훈 중 누가 더 좋았느냐’는 질문에 “부모님께서 항상 ‘아빠보다 너를 더 사랑해주는 사람을 만나라’고 하셨다. 극 중 이정신과 서지훈은 동일 인물이다. 나를 많이 사랑해주는 지훈이가 좋았다. 미래에서는 이루어진 정신씨가 좋았다”고 밝혔다.

그는 “‘애간장’의 지수는 청순하고 여리기만 한 첫사랑이 아니다.씩씩할 때도 있고 자기 감정에 적극적이기도 하다”며 “첫사랑의 아이콘에 대한 욕심은 없다. 그 이상을 보여줄 수 있는 캐릭터다. 그래서 만족스럽다”고 당당하게 말했다.

이정신, 이열음, 서지훈이 출연하는 ‘애간장’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OCN에서 방송된다. 옥수수(oksusu)를 통해 매주 수, 목요일 오전 10시에도 만나볼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