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단테’ 김진경 “새로운 매력을 알게 해준 작품”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1 '안단테'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1 ‘안단테’ 방송화면 캡처

모델 겸 배우 김진경이 KBS1 드라마 ‘안단테’를 두고 “새로운 매력을 알게 해준 작품”이라고 말했다.

김진경은 지난 7일 종영한 ‘안단테’에서 김봄 역을 맡았다. 직설적이고 거침없어 보이지만 아픔을 갖고 사는 인물로 시청자들을 웃고 울렸다.

8일 김진경은 소속사 에스팀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첫 주연작이라 부족한 점도 많고 부담도 컸지만 재미있고 좋은 경험이었다. 특히 새로운 매력을 알게 해 준 ‘안단테’를 통해 정말 많은 것을 배웠고, 앞으로도 잊지 못할 소중한 추억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김진경은 최근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의 칠레 편에 합류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