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믹스나인’ 김시현, 반전의 3위 등극…데뷔조 제쳤다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JTBC '믹스나인' 방송화면

사진=JTBC ‘믹스나인’ 방송화면

뮤직웍스 연습생 김시현이 JTBC ‘믹스나인에서 반전의 3위에 올랐다.

지난 7일 방송된믹스나인에서는 소녀팀의 신곡 음원 배틀 무대가 펼쳐졌다. 김시현은 데뷔조인 이수민, 최문희, 김소리 등이 속해있는 팀에서  ‘HUSH()’을 불렀다. 

무대 센터에서도 긴장한 기색없이 숨은 실력과 끼를 발산한 김시현은 막강한 팀원들을 제치고 3위에 이름을 올려 모두를 놀라게 했다.

앞서 첫 쇼케이스 당시 7위를 기록하며 데뷔조에 이름을 올리기도 한 김시현은 앞으로도 다양한 끼를 발산할 것을 예고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