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 함께’ 이준혁, 물오른 미모에 연기력까지 ‘꽃길 예약’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이준혁/사진제공=엘엔컴퍼니, 롯데엔터테인먼트 페이스북

이준혁/사진제공=엘엔컴퍼니, 롯데엔터테인먼트 페이스북

배우 이준혁의 기세가 심상치 않다.

영화 ‘신과 함께-죄와 벌’ (감독 김용화, 이하‘신과 함께’)에서 박중위 역으로 열연을 펼치며 극장가에 강렬한 인상을 남긴 이준혁에 대한 대중들의 관심이 뜨겁다.

이준혁은 2017년 KBS2 ‘맨몸의 소방관’을 시작으로 tvN ‘비밀의 숲’ , 사전제작 드라마 KBS2 ‘너도 인간이니’, jtbc ‘한여름의 추억’을 통해 다양한 행보를 보이며 자타공인 장르파괴 배우로 자리했다. 특히, 다양한 장르에 도전함은 물론 캐릭터 역시 선역 악역을 가리지 않고 맡아 120%를 소화해내며 2017년 누구보다 두드러진 행보를 보였다.

2018년에도 시작이 좋다. 영화 ‘신과 함께’가 천백만 관객을 돌파하며 기분 좋은 시작을 알린 것. 오늘 8일 소속사 공식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사진 역시 빠른 시간 내에 SNS 팬 페이지에 퍼져나가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연기력은 물론, 물오른 미모로 2018년 꽃 길을 예약한 배우 이준혁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