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김풍, 장서희 얼굴 요리 大공개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장서희(위쪽부터 시계방향) 김풍 오셰득 / 사진제공=JTBC

장서희(위쪽부터 시계방향) 김풍 오셰득 / 사진제공=JTBC

만화가 김풍이 배우 장서희를 위한 화려한 요리를 내놨다.

8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배우 장서희가 냉장고를 공개한다. 데뷔 37년 간 변함없는 미모를 자랑하는 장서희가 과연 어떤 음식을 먹는지에 대해 관심이 집중됐다. MC들이 다이어트 비법을 묻자 장서희는 “딱히 무엇을 하기 보다는 평소대로 먹는 편”이라고 밝혔다.

이어 그녀가 평소에 즐겨먹는 식재료가 속속들이 공개됐다. 술이 든 초콜릿에 이어 숙취에 좋다는 음료수까지 발견됐다. 뿐만 아니라 한 입만 먹다 남긴 피자들이 발견돼 궁금증을 자아냈다. “혹시 이렇게 먹는 게 다이어트 비법이냐”고 묻는 셰프들의 의문에 MC 안정환은 “이건 100% 주사의 흔적”이라고 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장서희는 “한 음식에 꽂히면 계속 그것만 먹는다”며 “제대로 ‘꽂힐’ 요리를 해달라”고 주문했다. 이에 대결을 펼치게 된 오세득은 “게스트가 평소에 배워보고 싶었다는 요리를 직접 만들어주겠다”며 호언장담했다. 김풍은 “요리에 장서희의 얼굴을 담아내겠다”고 선언해 눈길을 끌었다.

요리가 완성되고 난 후 김풍이 직접 그린 본인의 얼굴을 본 장서희는 웃음을 참지 못했다. 그녀는 “(내 얼굴을) 먹어야만 하는 거냐”며 거침없이 얼굴을 격파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풍은 “혜민 스님의 얼굴도 담아보겠다”며 스님의 얼굴이 담긴 요리를 추가로 만들어냈고 완성된 요리를 본 혜민 스님마저 배를 잡고 웃는 진풍경이 펼쳐졌다고 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