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내 운명’ 추자현X우효광, 한중 국빈 행사 뒷 이야기 공개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SBS '너는 내 운명'

/ 사진제공=SBS ‘너는 내 운명’

8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한중 국빈만찬에 초대된 추자현 우효광 부부의 두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다.

중국 국빈방문 행사장에 도착한 추우 부부는 검문대를 통과하는 등 경비를 거쳐 간담회장으로 향했다. 긴장이 흐르던 간담회장에 이들이 나타나자 교민들은 화색을 표하며 그들을 맞았다. 추우부부는 교민들과 일일이 사진을 찍고 인사를 나누며 간담회장 분위기를 한결 부드럽게 만들었다.

대통령 내외와 수백 명의 교민들이 함께한 첫 번째 행사를 무사히 마친 추자현, 우효광 부부는 대기실로 돌아오자마자 엄지를 치켜세웠다. 이어 두 사람은 마치 탄성을 지르듯 ‘대박’을 외치며 설레는 마음을 만끽했다. 특히 이 장면을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추자현은 “너무 설렌다” “흥분이 가시질 않더라”며 그때의 기분을 생생히 전달해 눈길을 끌었다. 

뿐만 아니라 추자현은 간담회부터 국빈 만찬, 영부인과 함께한 중국 전통악기 ‘얼후’ 체험 현장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중국 국빈방문행사의 이야기를 전했다고 한다.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 측은 “우효광은 모든 행사가 끝나고 집으로 돌아가는 차 안에서 시진핑 주석의 배우자인 펑리위안 여사가 추자현, 우효광 부부의 임신 소식을 듣고 건넨 덕담에 대해 털어놨다”고 귀띔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