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골경찰2’ 신현준, 진정한 경찰로 거듭났다 “시민이 기뻐하면 나도 기뻐”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시골경찰2’에 출연하는 배우 신현준이 진정한 경찰로 성장한 모습을 보였다.

8일 오후 방송되는시골경찰2’에서는 시골 경찰들이 주민 안전을 위해 CCTV 필요한 곳을 살피고 설치 의뢰에 나섰던 장소에 CCTV 설치되었는지 확인을 위한 순찰에 나선다. 순찰조인 신현준, 이정진 순경은 가장 먼저 지난 문안순찰 당시 집에 도둑이 침입했다는 제보를 어르신 댁에 방문한다. 

어르신 댁에 CCTV 설치된 것을 확인한 신현준, 이정진 순경은 기쁜 마음을 감추지 못해 어르신과 부둥켜안았다. 어르신 역시너무 고맙다 고마움을 표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신현준은어머니가 혼자 사시기도 하고 도둑 침입이 있었기에 불안한 마음이 있었다. 그런데 CCTV 생겨 어머니를 지켜 드릴 있게 되어 뿌듯하다. 경찰로 일하며 가장 행복한 순간이다”고 말했다.

이어 좀도둑이 출몰했던 우사에 도착해 CCTV 설치가 되었음을 확인한 두 순경은 치안센터로 복귀하는 안에서 시민들의 불편함이 처리된 것에 대해 뿌듯함과 기쁨을 나눴다. 신현준은 이때도 “남의 , 시민의 일을 대신 하면서 해결되었을 일처럼 기뻤다시민이 남이 아니라는 것을 느꼈고 경찰 생활하며 가장 행복한 하나라고 진심을 전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