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핑하우스’, 첫 공개 이틀만에 조회수 7백만 돌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블핑하우스'/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블핑하우스’/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블랙핑크의 첫 리얼리티 ‘블핑하우스’가 폭발적인 조회수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 6일 오후 9시 유튜브와 네이버 V앱을 통해 최초 공개된 ‘블핑하우스’는 공개 36시간 만인 8일 오전 9시 조회수 7,032,907만뷰를 기록했다.

지난 7일 오후에는 네이버 V LIVE 많이 본 영상의 1위부터 5위 중 네 편이 ‘블핑하우스’였다.

글로벌 팬들의 수요를 수렴해 ‘온라인 선공개, 후 방송 편성’이라는 방식을 선택한 만큼 해외 팬들의 반응도 뜨겁다.

V LIVE 차트에 따르면 중국, 대만, 멕시코에서는 8일 오전 여전히 ‘블핑하우스 EP.1-5’가 1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일본, 태국, 미국, 브라질, 베트남, 스페인, 필리핀,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홍콩, 캐나다 등에서도 여전히 2, 3위를 기록하고 있다.

‘블핑하우스’는 데뷔 후, 쉼 없이 달려온 블랙핑크 멤버들이 새롭게 마련된 숙소에서 100일 동안 휴가를 보내는 콘셉트로 제작됐다.

블랙핑크가 잘 알려지지 않았던 숨겨진 매력들을 공개하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무대 위의 카리스마 대신 예상치 못한 멤버들의 애교 공세는 물론 이웃들에게 선물할 마카롱을 만드는 섬세한 모습들이 보여졌다.

‘블핑하우슨’는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유튜브와 네이버 V LIVE를 통해 공개되며, 일요일 오전 10시 JTBC2를 통해 전체 버전이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