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빛 내 인생’ 박시후, 신혜선에 “넌 내가 집에 들어가길 바라지?”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방송화면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방송화면

KBS2 ‘황금빛 내 인생’의 신혜선이 박시후의 일을 도왔다.

7일 방송된 ‘황금빛 내 인생'(연출 김형석, 극본 소현경)에서는 최도경(박시후)이 자신의 일을 도와주는 서지안(신혜선)에게 “넌 내가 집에 들어가길 바라지?”라고 물었다.

이에 서지안은 “잘 알고 계시네요”라고 답했다. 그러자 최도경은 “그런데 왜 도와주는 거야?”라고 물었고 서지안은 “자존심 상해서 들어가는 건 싫으니까”라고 고백했다.

이어 서지안은 “그리고 나 많이 도와줬잖아요. 그 집 처음 들어갔을 때. 내가 또 빚지고는 못 사는 서지안이라”라고 덧붙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