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믹스나인’ 소녀팀 경연 3곡, 오늘(7일) 오후 6시 음원 발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JTBC '믹스나인'

사진=JTBC ‘믹스나인’

총 6곡의 JTBC ‘믹스나인’ 신곡 중에서 소녀팀 3곡이 먼저 음원으로 발매된다.

‘믹스나인’ 소녀들이 선보일 신곡 3곡 ‘HUSH (쉿)’, ‘DANGEROUS GIRL’, ‘이 밤이 지나면’이 오늘(7일) 오후 6시 멜론 포함 각종 음원사이트에 공개된다.

‘믹스나인’은 소년, 소녀들만을 위해 특별하게 만들어진 총 여섯 곡으로 세 번째 경연 ‘신곡 음원 배틀’을 펼친다. 이날 먼저 공개될 소녀팀 3곡은 YG 프로듀서들을 비롯한 대중성을 갖춘 여러 실력파 작곡가들이 참여했다.

걸크러시 느낌이 강한 내용과 함께 세련된 느낌을 살린 곡 ‘HUSH (쉿)’, 힙합과 록이 결합된 하이브리드 곡으로 참가자들의 강한 의지 표현한 노래 ‘DANGEROUS GIRL’, 트로피컬•퓨처 베이스 등 최신 사운드를 가미한 하우스 댄스곡 ‘이 밤이 지나면’이다. 서로 다른 스타일의 음악과 퍼포먼스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소녀팀에 이어 소년팀들이 선보일 ‘손에 손 잡고’, ‘SUPER FREAK’, ‘STAND BY ME’ 3곡의 신곡 또한 오는 14일 경연 무대 방송 직후 음원 발매 될 예정이다.

중독성 강한 ‘믹스나인’ 대표곡 ‘JUST DANCE’에 이은 총 6곡의 신곡이 ‘3차 아이콘택트 캠’과 ‘세로 직캠 1분 영상’으로 일부 선공개되며, 신곡 풀버전에 대한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믹스나인’에서만 볼 수 있는 신곡 무대는 오늘(7일) 오후 4시 30분 JTBC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방송 직후 소녀팀의 신곡 3곡이 이날 오후 6시 멜론 포함 모든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