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영지, 엄정화 ‘페스티벌’로 김용진 꺾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캡처

/ 사진=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캡처

허영지가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에서 김용진을 꺾었다.

6일 방송된 ‘불후’에서는 허영지가 422표를 거두며 김용진의 연승을 제지했다.

허영지는 엄정화의 ‘페스티벌’을 선곡해 상큼함으로 무대를 장악했다.

 

최송현은 “막내 대표로서의 생생함이 있다며 개띠가 아닌 강아지띠같다”고 말했고 이정섭은 “아이돌 출신이라 역시 다르다”며 칭찬했다.

허영지는 “혼자 무대에 오른 게 처음이다”며 “부모님께서 오셨는데 일부러 더 못할까봐 부모님을 찾지 않았다”고 말했다. 노래가 끝난 후 부모님을 본 허영지는 “나와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