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효, 첫 단독 콘서트부터 ‘청신호’…’스키캠프’ 매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우효의 스키캠프' 포스터 / 사진제공=문화인

‘우효의 스키캠프’ 포스터 / 사진제공=문화인

싱어송라이터 우효(OOHYO)가 첫 단독 콘서트부터 매진을 기록했다.

우효의 소속사 문화인은 “지난 5일 오후 8시, 멜론티켓을 통해 티켓판매를 시작한 ‘현대카드 큐레이티드 39 – 우효의 스키캠프’가 예매 공개 직후 단 30초 만에 양일 준비된 총 1000좌석 매진을 기록했다”고 6일 밝혔다.

우효의 이번 공연은 2014년 첫 EP앨범 ‘소녀감성’으로 데뷔한 우효가 3년 여만에 처음 진행하는 단독콘서트다. 이 같은 반응에 힘입어 양일간의 모든 좌석이 공개와 함께 매진을 기록하면서 우효를 향한 뜨거운 기대와 관심을 입증했다.

‘우효의 스키캠프’는 오는 2월 9일과 10일 서울 이태원 현대카드 언더스테이지에서 개최된다.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스키캠프’라는 테마를 주제로 진행될 이 공연은 눈밭을 연상시키는 무대와 3년여간 사랑 받아 온 우효의 주옥 같은 히트곡 등을 만날 수 있는 특별한 시간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우효는 지난 2일 8개월만의 신곡 ‘꿀차’를 발표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