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세븐틴 인 캐럿 랜드’ 단 1분 만에 전회차 매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세븐틴 팬미팅 포스터/사진제공=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세븐틴 팬미팅 포스터/사진제공=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그룹 세븐틴의 두 번째 단독 팬미팅 ‘세븐틴 인 캐럿 랜드(SEVENTEEN in CARAT LAND)’가 높은 관심 속 연이어 매진을 기록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오는 2월 2일~3일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두 번째 단독 팬미팅 개최를 앞두고 있는 세븐틴이 선예매 티켓 매진에 이어, 지난 5일 일반 예매에서도 오픈 직후 1분도 채 되지 않아 전회차 전석 매진 기록, 동시 접속자 수가 10만명을 돌파했다.

앞서 세븐틴은 지난 3일 공식 팬클럽 회원 한정으로 진행된 선예매에서 매진의 기염을 토했으며, 티켓 예매처 ‘멜론 티켓’의 일간, 주간 예매 순위 1위를 차지해 팬들의 열띤 관심을 불러 일으켰다.

이에, 일반 예매를 통한 티켓 확보를 위해 예매 시작 전부터 ‘멜론 티켓’이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올라 세븐틴의 높은 인기를 실감케 하며 티켓 전쟁을 예고했다.

뿐만 아니라, 세븐틴은 지난 해 개최된 국내 첫 공식 팬미팅 티켓 오픈과 동시에 3일 전석 매진을 기록했다.

세븐틴은 첫 번째 국내 팬미팅을 통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사하며 팬들과 뜻 깊은 추억을 만들었던 만큼, 이번 팬미팅 또한 더욱 심도 있게 기획하고 심혈을 기울여 준비 중인 것으로 팬들의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세븐틴은 오는 2월 2일부터 3일 총 3회에 걸쳐 잠실 실내 체육관에서 두 번째 단독 팬미팅 ‘세븐틴 인 캐럿 랜드’를 개최하며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