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짠내투어’ 박명수, 첫 설계는 ‘주윤발 투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짠내투어' / 사진제공=tvN

‘짠내투어’ / 사진제공=tvN

tvN ‘짠내투어’의 새로운 판이 시작된다.

6일 방송되는 ‘짠내투어’ 7회에서는 ‘주윤발 투어’가 펼쳐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박명수가 처음으로 여행 설계자로 나서 눈길을 사로잡는다. 그동안 멤버들에게 가차없는 마이너스 점수를 날리며 독설 평가자로 활약했던 박명수가 홍콩 여행 첫날을 이끄는 설계자로 변신하는 것. 특히 김생민은 공항에서부터 서툰 박명수에게 “마이너스 이백점”을 날리며 복수의 칼날을 겨눠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박명수의 여행은 추억을 소환하는 ‘홍콩 영화’ 테마로 진행된다. ‘중경삼림’, ‘영웅본색’, ‘화양연화’ 등에 나온 관광 명소와 맛집을 찾아가며 향수를 불러일으킬 전망. 자신의 취향을 십분 반영하고 평가자들에게 할 말은 하는 등 설계자가 제일 신난 명수투어를 선보일 계획이다.

‘짠내투어’ 홍콩편에는 새로운 평가자들이 나타난다. 설계자들을 긴장하게 만든 촌철살인러 허경환과 ‘짠내투어’ 비공식 포토그래퍼 경리가 함께해 멤버들과 환상의 호흡을 예고한다.

뿐만 아니라 이날 방송에는 지난 방콕편의 우승자가 마침내 밝혀지며 놀라움을 전할 예정. 과연 동남아시아에서 가장 맛있는 오렌지 주스를 소개한 김생민과 가성비 좋은 풀빌라 숙소를 제공한 박나래 중 누가 1등의 자리를 차지할 지 기대가 모인다.

연출을 맡은 손창우PD는 “홍콩편에는 처음 가이드에 도전하는 설계자와 새로운 멤버들이 함께한다. 또한 설계자들에게 예산초과시 적용되는 새로운 패널티도 공개되며 경각심과 긴장감을 줄 예정”이라며 “여행 설계에 처음 도전한 명수투어는 홍콩 누아르의 추억을 소환한다. 주윤발, 양조위, 장만옥을 만나는 시간을 선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짠내투어’는 매주 토요일 오후 10시 30분 tvN에서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