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백종원 “둘째 딸, 김세정처럼만 컸으면…”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 화면 캡처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 화면 캡처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이하 골목식당)의 백종원이 자신을 닮은 김세정을 만났다.

백종원은 5일 첫 방송을 시작한 ‘골목식당’에서 귀여운 외모로 자신과 닮은 김세정을 만났다.

김성주는 백종원을 향해 “김세정을 아느냐”고 물었고 백종원은 자신과 닮은 외모를 지닌 세정에 대해 알고 있다고 답했다.

그는 김세정을 향해 반가움을 드러내며 “우리 둘째가 세정이처럼만 크면 뭐가 걱정이겠냐”고 말했다. 이에 김세정은 수줍게 웃었다. 이어 백종원은 “나는 김세정 덕에 안심이다. 둘째가 나를 많이 닮았는데 김세정처럼 클 것 같다”고 말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