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칙한 동거’ 김승수·최정원, 운명적 만남? “언젠가 또 만날 듯”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C '발칙한 동거 빈방 있음' 방송화면

/사진=MBC ‘발칙한 동거 빈방 있음’ 방송화면

배우 김승수와 최정원이 MBC ‘발칙한 동거 빈방 있음(이하 발칙한 동거)’에서 묘한 분위기를 형성했다.

5일 방송된 ‘발칙한 동거’에서 김승수와 최정원은 함께 놀이공원 데이트에 나섰다.

놀이공원으로 향하는 차 안에서 두 사람은 함께 음악을 들었다. 김승수는 최정원이 선곡한 곡에 대해 “내가 ‘복면가왕’에서 불렀던 곡”이라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에 최정원은 “우리는 ‘발칙한 동거’에서 만날 운명이었던 것 같다”며 “이 프로그램이 아니더라도 언젠가 또 만날 것 같다”고 웃음 지었다. 그러면서 “오빠와 있으니 많이 웃는다”고 말했다.

김승수는 이날 방송에서 최정원의 의견을 존중하는 모습으로 설렘을 자아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